Untitled Document
  

5월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작년 같은 달 대비 2.5%를 기록했다. 통계청이 1일 발표한 ‘5월 소비자물가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소비자물가지수는 106.2(2010년 100기준)로 4월보다 0.2%, 지난해 같은 달보다 2.5% 올랐다. 소비자물가지수 상승률은 1,2월 3.4%, 3.1%를 기록하고서 3월(2.6%), 4월(2.5%)에 이어 3개월 연속으로 2%대를 나타내고 있다.

장바구니 물가를 보여주는 채소 등 신선식품지수는 13.9% 올랐다. 전세금 상승률도 여전히 5%를 넘어섰다. 농산물 및 석유류제외지수(근원 물가)는 전년비 1.6%, 전월비 0.2% 상승했다. OECD(경제협력개발기구) 기준에 따른 식료품 및 에너지제외지수는 전년비 1.5%, 전월비 0.3% 올랐다. 생활물가지수도 전년비 2.2%, 전월비 0.1% 상승하는데 그쳤다. 식품이 전년비 3.8% 상승했으나 전월비로는 0.2% 하락했다. 식품 이외 품목은 전년비 1.5%, 전월비 0.1% 상승했다.

신선식품지수는 전년비 13.9%, 전월비 0.2% 뛰었다. 작년보다 신선채소(25.5%), 신선과일(14.2%)의 상승폭이 컸던 탓이다. 부문별로는 농축수산물이 전월비 0.1% 내렸지만 전년비로 7.4% 상승했다. 고춧가루(75.1%0, 배추(96.1%0, 고구마(43.1%), 감자(37.8%) 등이 많이 올랐다. 돼지고기(-16.6%), 고등어(-10%), 닭고기(-8.7%) 등은 하락했다.

공업제품은 전월비 0.4%, 전년비 3.5% 올랐는데 휘발유(7.2%), 경우(6.1%), 우유(9.4%) 등이 상승을 주도했다. 전기·수도·가스는 전월비 0.1%, 전년비 3.9% 상승했다. 특히 지역난방비와 도시가스의 상승률이 12.6%, 4.9%로 높았다.

서비스는 전월비 0.2%, 전년비 1.3%로 안정됐다. 공공서비스는 시내버스료(9%), 전철료(14%) 등의 오름폭이 컸지만 이동전화료(-6.4%)는 내렸다. 개인서비스에서는 초중고 학원비가 4.6~5.1% 올랐지만 정부의 보육확대 정책으로 보육시설이용료(-34%), 유치원납입금(-11.1%)이 많이 내리고 학교급식비(-19.3%) 부담도 줄었다.

전셋값 상승률은 전월비 0.3%, 전년비 5.3%다. 월세는 전월비 0.3%, 전년비 3% 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863 성장은 ‘주춤’ 대출은 ‘껑충’ 실적은 ‘악화’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8 604
2862 변액보험 납입보험료 대비 예상 수익률 공시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8 576
2861 초등·유치원생 자녀 둔 4인가구, 월 301만원 있어야 ‘인간다운 삶’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8 575
2860 우리나라 가구 57%, 가계 빚·실업·질병 등으로 ‘위기상황’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8 580
2859 유로존 위기에 힘 못 쓰는 한국경제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7 572
2858 4월 가계대출 다시 증가세로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7 578
2857 독일 “유럽성장 촉진안 제안할 것”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7 572
2856 국내 실물·자금시장 ‘상시 점검’서 ‘집중 모니터링’ 체제로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7 567
2855 회사채 발행도 ‘뚝’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7 581
2854 “대공황 이후 최악” 번지는 유럽 쇼크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5 570
2853 ‘유로존 위기’ 1주일도 못 내다본 정부… 장밋빛 전망서 대공황 예고 급반전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5 577
2852 ‘유로존 위기’에 철강·부품 업체까지 전 업종 연쇄 타격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5 571
2851 재계 “경제민주화는 민주화의 오용… 일자리 담론이 먼저”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5 571
2850 “ISD 재협상 때 ‘간접수용 단서 규정’ 삭제를”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5 569
2849 한국, 명목소득 대비 실질 구매력 좋은 편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4 605
2848 “증시 방어 위해 연기금 동원 안 해”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4 576
2847 [안티 재테크]가계부채 대란 대비가 절실하다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4 579
» 5월 ‘장바구니 물가’ 13.9%나 올라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4 567
2845 스페인 경제 집어삼킨 건 ‘부동산 거품’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1 576
2844 국민연금, 5년간 주식투자 비중 30% 이상 확대 경향신문재무설계팀 2012.06.01 573